[스포츠선데이]개천절,국내 최초의 개마(開馬)축제 말퍼레이드 강남대로에서 성대히 개최

 

                                                              기마경찰

 

[스포츠선데이]]10월 3일 금요일 개천절 ‘청마해 말로 하늘을 열다’라는 주제로 오후1시부터 4시간여 동안 서초구청에서 강남역 일대 강남대로 에서 (사)한국말산업중앙회(회장 윤홍근) 주최로 개마(開馬)축제인 말 퍼레이드 문화 행사가 열렸다.

 서울 강남 도심에서 최초로 열린 대규모 말 퍼레이드 행사로 인해 행사장 주변에는 말 퍼레이드와 부대행사를 구경하기 위해 나온 시민들과 일부 외국관광객들로 강남역 삼성서초사옥앞 많은 사람들이 모였다.
기마경찰
 
개마(開馬)축제 행사는 서초구청에서 마조제와 기마무예를 시작으로 말 퍼레이드가 양재역(서초구청)을 출발해 강남 역까지 강남대로를 따라 진행되었다.
 

▲ 하늘이 열린 개천절 “청마해 말로 하늘을 열다”  


이날 1부 행사장인 서초구청 무대에서 (사)한국말산업중앙회 윤홍근회장이 개회사에서 하늘이 열린 개천절에 “청마해 말로 하늘을 열다” 라는 주제로 본 행사를 준비 하였으며 고려시대부터 유례되어온 마조제를 부활시켜 말문화의 대중화를 알리는 계기가 되었으면 하는 뜻을 전했다.

서초구 김회선국회의원 은 말에 대한 부정적인 면이 많으나 건전한 말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하여 모두노력 하자고하였고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힘 있는 축하 인사말로 예부터 말의 이동경로인 말죽거리가 위치한 서초구의 역사성을 이야기 하며 말 산업 발전을 기원하였다.
 

▲ 말 퍼레이드가 양재역(서초구청)을 출발해 강남 역까지 강남대로를 따라 진행되었다.


이어진 마조제는 성균관다례원 이현주원장의 사회로 집례는 경기광주전통전례보존회의 한낙규 회장이 맡아 진행 되었다.
 
 1부 행사인 말 산업의 발전을 기원하는 마조제는 정통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볼거리 행사로써 말 위에서 다양한 묘기를 펼친 기마무예를 선보여 많은 시민들로부터 탄성을 자아내게 했다.

▲ 기마무예


 
2부 행사로는 강남역 삼성전자 서초사옥앞에 마련된 무대에 (사)한국말산업중앙회 윤홍근 회장,  현명관 한국마사회 회장,  김회선 의원, 김영배 서초경찰서장, 하만장 서초평통회장, 삼성공조 고호곤회장등 정재계 인사들이 대거 참석하였다.

 

                                                (사)한국말산업중앙회 윤홍근 회장

 

                                                         현명관 한국마사회 회장


 

▲ 서초구 김회선국회의원

김영배 서초경찰서장
 

(사)한국말산업중앙회 윤홍근 회장의 “청마해 말로 하늘을열자”라며 개회사를 시작으로 현명관 한국마사회 회장의 역사적인날 기마민족의 기예를 되살리자라며 인사말을 전했다.
 
개마축제 행사는 말(馬)에 대해 친근감을 갖고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원년으로 하며 과거 교통, 전쟁수단에서 현재 극소수만 즐기는 귀족문화를 앞으로는 누구나 쉽게 접하는 레저생활과 심신을 단련하는 건강수단으로 생활화할 뿐 아니라 농어촌에 새로운 수익을 창출하는 산업으로 도약하는 계기를 마련코자 이번 행사를 개최하였다고 한다.
 
이날 강남대로에서 진행된 퍼레이드로 말과 하나 된 많은 시민들이 도심에서 벌어지는 이색 볼거리에 즐거워하였고, 시민들은 중간 중간 퍼레이드 행렬과 말들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기에 바쁜 움직임을 보이며 함께 어울리는 소통과 화합의 공간이 되었다.
 
퍼레이드 행렬에는 말의 과거, 현재, 미래를 주제로 하여 선두에는 취타대를 선봉으로 경찰청군악대와  태극기, 중앙회기를 앞세워 기마경찰, 대형마차, 기마무예단등 말 60여 두가 뒤를 따르며, 과거, 현재, 미래의 퍼포먼스를 연출했다. 또한, 유소년승마단, 연예인승마단 등 500여명이 함께 퍼레이드를 진행에 참여 하였고. 특히 퍼레이드에 독특한 의상을 입고 참여한 뉴스킨 참가자 100명과 다문화를 표현한 외국어대학교 학생100명, 고전의상으로 참여한 국학원 100명이 퍼레이드에 화려함을 더했다.
 
포토존이 마련된 강남역 삼성사옥앞에는 많은 시민들이 귀엽고 순한 포니말과 기념촬영과 모델과 함께하는 포토존, 비비큐의 무료닭 시식행사가 진행되어 많은 시민들로부터 관심을 가졌다.
 
또한 부대문화행사로서 2시 부터 강남역 삼성사옥 앞 무대에서는 제이블럭,K-POP걸그룹 디홀릭과 디어브라이드뮤지컬 극단팀의 뮤지컬공연과 전통무예인 태극무 시범도 볼거리로 관심을 모았으며, 싸이의 강남스타일 말 춤으로 잘 알려진 리틀싸이(황민우)와 중국에서온 리틀싸이까지 참여하여 많은 시민들과 함께 부르며 박수갈채를 받기도 하였다. 이외에도 한류를 이끄는 혼성4인조 신인가수 할로와 남자아이돌 K-POP 가수 NOM의 공연과 커버댄스 플레시몹등이 시민들과 함께하며 문화축제의 어울림 시간이었다.

리틀싸이(황민우)
 

 

전통무예인 태극무 시범


 
이날 행사에는 일부시간 교통통제에 따라 진행 되었는데 교통경찰60명과 모범운전사, 자원봉사자 50명 등도 참여해 행사를 도왔으며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구급차도 대기하였으나 사고 없이 무사히 행사를 마쳤다.
 
오늘 행사 주최 측인 (사)한국말산업중앙회의 관계자는 행사 목적과 취지는 하늘이 열린 날인 개천절과 함께 ‘청마의 해’로써 이번 행사가 열린 강남은 말죽거리, 역삼, 로데오거리등 과거 말 역사의 중심지였으며, 2011년 말산업육성법 제정되어 2012년 싸이의 강남스타일 말 춤이 세계를 제패한 상징적 지역으로 과천에 있는 말을 강남사거리로 달리게 하여 말 강국으로 도약한다는 뜻의 목적의 행사라고 전하며 이번 개마(開馬)축제 행사를 통해 전 국민의 말에 대한 인식 변화와 친근감의 확산, 더 나아가 말 산업 육성을 준비 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 하고자 한다는 취지를 전하였다.

한편, (사)한국말산업중앙회는 2011년 말산업육성법이 통과된 후 정승 현 식약처장(당시 농림부차관 출신)이 설립 초대 회장을 역임하였으며 제너시스BBQ 윤홍근 회장이 2대 회장으로 말산업육성에 대한 모든 업무를 농림부, 마사회와 관련기관과 같이 추진하고 있으나 현재 관계부처의 다원화로 법률적인 통합문제에 어려움이 있다고 토로하며 앞으로 철저한 연구와 협의로 한국 말산업육성에 (사)한국말산업중앙회가 적극 참여하여 이끌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업자 정보 표시
스포츠선데이[(주)선데이뉴스] | 발행인 신민정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834번길 8 3층(성사동) | 사업자 등록번호 : 128-86-20462 | TEL : 031-963-4083 | Mail : sundaynews@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아51049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