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 6월 개봉

[스포츠선데이= 김종권 기자]     역대급 공포를 예고한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가 6월 개봉을 확정짓고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컨저링3: 악마가 시켰다'에서는 초자연 현상 연구가인 워렌 부부를 가장 충격에 빠트린 믿을 수 없는 실화를 소재로 다뤘다. 이는 미국 역사상 최초 악마 빙의 재판으로 기록된 '아르네 존슨 살인사건'이다.   

함께 공개된 포스터에는 무언가 놀라운 실체를 향해 경악의 시선을 보내는 워렌 부부 얼굴 위에 "믿을 수 없는 충격실화. 살인사건의 범인, 악마인가 인간인가" 라는 문구로 궁금증을 자아낸다.   

1981년 19살 청년 아르네 존슨이 집주인을 살해했는데 이것이 여자친구 동생인 11살 소년에게 붙어있던 악마가 자신에게 들어와 시켰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저지른 일이라며 범행을 부인했다. 워렌 부부는 소년에게 세 번의 푸닥거리를 행했고, 소년의 몸에 43마리 악마가 들어있다고 결론지었다. 아르네 존슨 변호인은 이에 이 모든 것이 악마의 짓이라며 무죄를 주장했다.   

'컨저링' 시리즈를 비롯해 '애나벨' 시리즈와 스핀오프 '더 넌'으로 이어지는 '컨저링 유니버스'는 전 세계 20억 달러 흥행수익을 벌어들이고, 국내에서도 역대 외화 공포영화 1위를 비롯해 900만 명에 달하는 관객을 동원한 바 있다.   

공포장인이자 시리즈 수장인 제임스 완이 기획과 제작, 원본 이야기를 담당하고, '아쿠아맨', '컨저링2'의 각본가와 '컨저링 유니버스'를 만든 촬영, 미술, 의상, 음악 등 제임스 완 사단이 뭉쳤다.  

특히 악령이 깃든 집과 인형을 매개체로 했던 이전과는 달리 기록으로 남은 살인사건을 동기로 해 법정으로까지 무대를 넓히는 동시에 시리즈 중 가장 거대한 규모로 제작됐다. 6월 개봉한다.      

사업자 정보 표시
스포츠선데이[(주)선데이뉴스] | 발행인 신민정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834번길 8 3층(성사동) | 사업자 등록번호 : 128-86-20462 | TEL : 031-963-4083 | Mail : sundaynews@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아51049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