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타' 송승환 "코로나19로 어려운 이들에게 희망을 주고 싶다"

[스포츠선데이= 김종권 기자] 11월 18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명동 난타 전용관에서 '명동 난타 재개막 기념 프레스콜'이 열렸다. 프레스콜은 주요 장면 시연, 간담회 순으로 진행됐다. 간담회에는 송승환 PMC프러덕션 예술총감독(난타 제작자), 배우 설호열, 정민구 등이 참석했다.

송승환 예술감독은 "'난타'는 1997년 초연해 365일 쉬지 않고 공연하다 코로나19 때문에 처음으로 극장을 닫았다. 과거에 메르스, 사스도 있었지만 며칠 정도만 멈췄는데 이렇게 길게 닫은 적은 없었다. 다시 극장 문을 열 수 있어 기쁘다" 고 말했다.

송승환 감독은 "'난타' 관객 70~80%가 외국인 관광객이었다. 아직 조심스러운 상황이지만 너무 오랫동안 문을 닫고 있으면 난타가 잊힐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해외공연은 준비를 하고 있는데 2022년 9월에는 미국 순회공연이 계약된 상태고 현재는 외국인 관광객이 오기 어렵지만 국내 관객들 중에서도 난타를 보지 않은 분들이 많으니 더욱 난타를 보여주고 싶다" 고 앞으로 계획을 설명했다.

'난타'는 한국 대표적인 공연 상징으로 자리잡으며, 전 세계 58개국 318개 도시 순회 공연을 진행했다. 1997년 초연 이래 약 1400만 이상 국내외 관객들에게 사랑받아 온 공연이다.

 

단순히 북을 두드리는 게 아닌 주방에서 벌어지는 일화들을 재미있게 그려내고 익숙한 전통 박자를 활용하는 행위예술은 남녀노소 구분 없이 즐길 수 있어 가족 단위 관객들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국 대표 비언어극 '난타'는 12월 2일부터 31일까지 매주 목.금.토.일요일 주 5회(토요일 2회) 공연으로 관객을 찾아간다. 12월 관객 추이에 따라 2022년 1월 공연 진행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사업자 정보 표시
스포츠선데이[(주)선데이뉴스] | 발행인 신민정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834번길 8 3층(성사동) | 사업자 등록번호 : 128-86-20462 | TEL : 031-963-4083 | Mail : sundaynews@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아51049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