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반기행' 허영만X백일섭, 여수 맛집 탐방

'백반기행' 허영만X백일섭, 여수 맛집 탐방

[스포츠선데이= 김종권 기자]  19일 밤 8시 방송되는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는 전남 여수 출신 '꽃할배' 배우 백일섭과 함께 고향의 숨은 맛집을 찾아 나선다.   

여수 출신 식객 허영만과 일일 식객 백일섭은 백일섭이 평소 즐겨 찾았다는 한 국밥집으로 향한다. 허름한 외관이 두 사람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자타 공인 '여수의 명물(?)'인 백일섭의 등장에 주인장의 특급 칭찬이 이어지며 훈훈한 분위기가 만들어진다.   

이 집의 별미는 겨울철 해풍을 맞고 자란 푸릇한 시금치가 곁들여져 나오는 수육과 돼지국밥. 한 번 맛보면 멀리서도 발걸음 하게 만드는 맛이라고. 이곳에서 백일섭은 '꽃보다 남자 F4' 성원들과의 흥미진진한 일화를 공개해 귀를 기울이게 한다. 백일섭은 "배우 이순재 형님과 나이트클럽에 갔었다" 며 대장 이순재를 필두로 박근형, 한진희까지 '그 시절' F4(?)와의 숨겨진 이야기를 낱낱이 공개한다.   

여수 여객선 터미널 근처, 기막힌 손맛을 자랑하는 생선매운탕, 조림집도 찾는다. 두 식객은 흰살 생선 '끝판왕', 생물 조기로 끓인 칼칼한 조기매운탕을 맛보고 "간이 예술이네~" 라며 숟가락질을 멈추지 못한다. 어릴 적 즐겨 먹었다는 추억의 반찬인 김무침과 얼큰한 조기매운탕, 용서대조림까지 맛본 백일섭은 "어머니가 해주신 음식 같다" 며 어머니에 대한 그리운 마음을 드러냈다. 백일섭이 어린 시절 어머니와 떨어져 지낸 사연과 그에게 추억을 떠올리게 한 정겨운 맛이 방송에서 공개된다.   

또한 두 식객은 발걸음을 옮겨 여수에서 알 만한 사람은 다 안다는 현지인 포차 맛집도 방문한다. 비린내 없이 입에서 살살 녹아내리는 '모둠 선어회'가 이 집 대표 요리다. 두 여수인은 주인장만의 비법으로 숙성시켜 만드는 노랑가오리, 돗병어, 민어, 삼치회를 먹고 "겨울에는 역시 방어보다 삼치!" 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한편 이곳에서는 특급 출연자로 넥슨 창업주인 김정주 대표와 김정운 교수가 깜짝 등장해 백일섭을 놀라게 했다. 김정주 대표도 홀딱 반한 이곳의 요리는 무엇일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백일섭의 어릴 적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고향 여수 푸짐한 밥상은 19일 밤 8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서 공개된다.      

사업자 정보 표시
스포츠선데이[(주)선데이뉴스] | 발행인 신민정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호국로834번길 8 3층(성사동) | 사업자 등록번호 : 128-86-20462 | TEL : 031-963-4083 | Mail : sundaynews@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아51049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